피아제 하우스

울트라-씬의 혁명

발렌틴 피아제는 이전 세대보다 울트라-씬 기술을 한층 발전시켜 브랜드의 시그니처로 자리잡게 하였습니다. 1957년, 기계식 셀프 와인딩 9P 칼리버가 바젤 페어에서 센세이션을 일으켰습니다. 1960년, 피아제는 마이크로 로터 컨셉으로 세상에서 가장 얇은 오토매틱 무브먼트인 12P를 선보였습니다. 이 무브먼트로 인해 피아제는 품격 있는 남성의 시계라는 브랜드의 입지를 공고히 하였습니다.

피아제 9P 럭셔리 골드 기계식 시계